전남농업기술원, '사랑의 꽃 사주기 운동' 펼쳐

작성자
관리자
작성일
2020-03-06 15:43
조회
125
첨부파일
사랑의 꽃 사주기 운동

전남농업기술원, ‘사랑의 꽃 사주기 운동’ 펼쳐

-코로나19 여파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동참 -

 전라남도농업기술원(원장 박홍재)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졸업식과 입학식 등 행사가 취소 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돕고, 침체된 지역 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전 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‘사랑의 꽃 사주기’ 운동을 전개 하고 있다.
 
화훼유통정보시스템에 따르면 2월 현재 기준 거래량이 전년 동월 대비 76% 감소했으며 출하조절, 자체 폐기 등의 자구책에도 불구하고 꽃 수요가 급감하면서 화훼 농가에는 경영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.
 
이에 도 농업기술원은 2주에 한번 금요일을 「사랑의 꽃 사주기 운동」의 날로 지정하여 사무실 회의 탁자에 수반을 활용한 향기 나는 사무실 만들기, 기념일에 꽃 선물하기 등 화훼소비 촉진에 앞장서고 있다.
 
지난 6일은 강진군에서 생산된 장미, 스타티스를 자발적으로 구매해 가정의 날 금요일에 배부했다.
 
아울러 꽃 소비 촉진을 위해 사랑의 꽃 사주기 운동을 3월에 중점적으로 실천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며, 각종 행사, 교육, 회의 등에 꽃 수반을 비치하여 생활 속에서 꽃을 소비하는 문화가 정착 되도록 할 계획이다.
 
전남농업기술원 김희열 기술보급과장은 “도내 화훼농가의 시름을 조금이라도 덜기 위해 지속적인 꽃 소비 활성화 조성 등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 
문의 기술보급과 변규환 주무관 061-330-2783
만족도 평가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